Copyright ⓒ 2012
thinkTREE Partners, Inc.



Nemo House / Single Family House

Location: Yeongam
Area: 98.59㎡
Status: Built




나는 집이다. 네모하우스

합리적이고 실용적인 안식처.

스틸 하우스가 건물의 뼈대를 철재로 이용하듯이 네모하우스는 컨테이너 프레임을 활용하는데 빌딩 컨테이너가 아닌 구조적 튼튼함과 안정성이 우월한 운송용 컨테이너를 이용한다. 국제 규격에 따라 모델 별로 크기가 일정하고 구조와 방수 등의 성능에 대해 신뢰할 수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약간의 보완-결국은 내벽이라든가 외벽이라든가 바닥 난방이라든가 하는 건축적 보완이긴 하지만-을 더하면 컨테이너 고유의 볼륨을 가진 기다란 육각면체의 입체감을 드러내면서 디자인에 대한 개성까지 연출할 수 있다. 이 주택의 경우가 기본적으로 컨테이너 세 개를 쌓아 올린 모습으로 내부 공간을 만들었는데 아래 쪽에 놓아 둔- 쌓거나 붓거나 세운 것이 아닌-두 개의 사이에 간격을 두어 띄어두고 그 사이 빈 공간 위를 나머지 하나의 컨테이너로 덮는 형태이다. 길다란 육각면체를 이런 식으로 조합하면 컨테이너 세 개의 사이에 한 개 분량의 실내 공간을 보너스로 얻게 되는 간단한 블록 쌓기의 원리를 통해 전체적인 모습이 방향을 잡았다. 여기에 각각의 직육각면체들의 조형들을 들여 넣고 밀어내서 현관이 있는 진입부와 2층에 뚜렷한 입체감을 더했다. (diagram_options 참조)

건물의 내부 공간과 외부 공간은 입체적 볼륨을 갖는 3차원의 매스(단순화된 덩어리)들 사이에 스며들고 연관되어 주택에 필요한 각 실들의 용도에 맞는 삶을 담은 주택의 모습으로 다시 태어나게 된다. 2층의 돌출된 부분은 그 아래 현관에 비를 피할 수 있게 하는 차양을 제공하고 반대쪽 2층 자녀의 방 끝에 발코니를 만들어준다. 또한 내부공간 구성 면에서도 2층을 균등하게 세 등분할 수 있도록 하여 중앙부분에 계단을 둘 수 있는 적절한 공간을 마련해 준다. 외부 디자인과 내부 공간이 연계되어 공간을 알차게 쓰는 실용성도 높아졌다. 창들이 나있는 기다란 면의 입면 디자인에서는 건축주의 요구대로 군더더기를 빼고 단순하면서 네모난 창의 비율을 유사하게 유지하는 것을 기본으로 했고 거실과 안방이 면한 1층 부분에서만 컨테이너가 운송용으로 쓰일 때 입을 수 밖에 없는 약간의 흠집을 보완하는 차원으로 나무 재료를 사용해 철이 가지는 차가운 느낌을 완화하였다. 한정된 예산의 활용에 있어서 외부의 장식을 줄이고 대신 내부단열 성능과 난방을 향상시키도록 조정하였다.

다른 여러 건축 방법과 수출용 컨테이너를 활용하는 것의 다른 큰 특징의 하나는 한쪽 끝에 문이 달려있다는 점이다. 닫으면 벽이 되고 열면 창이 되어 때때로 안과 밖의 변화에 적응하고 마치 집이 숨을 쉬는 듯 환기를 돕는다. 이층 양쪽 끝의 두 개의 방 중 하나는 가족실이나 아이들의 놀이방으로 쓸 수 있으며, 아래층 상부를 테라스 공간으로 이용하여 외부 공간으로 사용한다.

이미 정해진 사이즈들의 조합을 통해 수평적으로 혹은 수직적으로 확대하고 조절하여 거실과 다이닝 그리고 주방에 여유를 주고 그 사이에 계단, 2층까지 뻗어 올라가는 책장, 그리고 계단 아래 어린 자녀를 위한 작은 틈새 공간이 함께 한다. 실내에서도 외부에서도 공간들이 서로 연관되어 연속적인 관계를 가질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제작 장소가 지역의 조건에 영향을 덜 받는 것은 물론 제작 이후 땅에 앉는 과정이 여러 면에서 주택의 품질을 유지하는데 큰 도움이 된다.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1.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2.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3.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4.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5.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6.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7.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8.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09.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0.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1.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2.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3.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4.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5.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6.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7.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8.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19.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0.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1.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3.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4.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5_시사인 284호 휴먼앤휴.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하우스_26_vogue_2013년3월호.jp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20140307_075104_s.png
http://thinktr.com/files/gimgs/th-9__이강수_강주형_컨테이너주택_네모 하우스_한국일보_2014년 4월 9일_20면.jpg